11월 14일(토)은 크라이스트처치 ‘한국의 날’

604

크라이스트처치 한인회(회장 윤교진)가 주관하는 ‘2020년 한국의 날(Korean Day)’ 행사가 오는 11월 14일(토)에 번사이드(Burnside) 하이스쿨에 있는 ‘오로라 센터(Aurora centre)’와 그 주변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오전 11시부터 오후4시까지 진행되는데, 그중 12시 30분부터 시작되는 1부 실내 공연에서는 한국학교 재학생들의 부채춤, 교민 합창단과 함께 장년 교민들의 색소폰 연주, 그리고 태권 댄스와 설장고 독주 등이 이어진다.

또한 같은 장소에서 조선시대 왕과 왕비를 비롯한 한국 전통 복장들을 차려입은 30여명의 모델들이 무대에 등장하는 이색적인 패션쇼도 함께 진행된다.

휴식 시간 후 이어지는 2부 공연 무대는 현지 학생들에게도 인기가 높은 K-pop 댄스 무대로 꾸며지는데, 참가할 팀의 숫자에 따라 당일 행사가 경연대회로 치러질 가능성도 높다.

한인회에서는 현재 1부 공연의 패션쇼에 참가할 모델을 모집 중인데 남녀노소 별다른 제한없이 참가가 가능하지만 이미 많은 이들이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2부 공연인 K-pop에 참가할 댄스팀도 초대 중이다.

한편 한인회에서는 행사를 도울 18세 이상 자원봉사자들을 모집 중인데, 봉사자들 에게는 당일 점심을 제공하고 필요시에는 봉사증명서도 발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야외 행사장에서는 그림 동호회의 작품 전시회가 열리며 한쪽에서는 어린이들을 위한 임시 놀이터 시설도 마련된다.

음식 판매와 함께 기업이나 단체, 기관들의 홍보 부스도 마련되는데, 부스 운영을 원하는 이들은 사전에 접수해야 하며 특히 음식 부스의 경우에는 메뉴의 중복을 피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고 있다.

부스 신청비는 신규는 200달러이며 이전에 행사에 참가했던 곳들은 150달러이고 전기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20달러의 사용료가 추가된다.

또한 부스용 텐트 및 기본 테이블은 주최 측에서 제공하지만 조리 및 서빙에 필요한 비품과 전기 코드 등은 각자 따로 준비해야 한다.

한편 한인회는 당일 행사장 내에 손소독제를 다수 비치하는 등 ‘코로나19’ 예방 조치도 적극적으로 실시하며 65세 이상 원로교민들에게는 떡과 함께 마스크도 무료 배포할 것으로 알려졌다.

위의 패션쇼나 k-pop 댄스, 그리고 자원봉사와 먹거리 및 홍보용 부스 등에 대한 신청은 전용 웹사이트(https://www.korean.org.nz/koreanday2020)를 이용하거나 한인회(03 354 6966/027 561 5898)로 하면 된다. [코리아리뷰]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