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수록 늘어나는 전기차 수입        

270

지난 3월까지 ‘완전한 전기차(fully electric vehicle)’ 수입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 이상 늘어났다.

5월 2일(화) 나온 통계국 자료에 따르면, 올해 3월까지 연간 승용차 수입액은 68억 달러로 전년보다 13% 증가했는데, 이는 3월까지의 연간 기준으로 볼 때 사상 최대의 차량 수입액이다.

그중 저 배출가스 차량의 수입이 많이 증가한 가운데 전기차 수입이 연간 127%나 급증하면서 수입액은 12억 3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하이브리드 전기차(HEV)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PHEV)는 11억 2000만 달러로 79%, 그리고 1억 7600만 달러로 123%가 각각 늘었다.

모든 내연기관 승용차는 1.7%가 증가한 56억 달러를 기록했는데, 통계 담당자는 소비자에게는 내연기관 차량이 여전히 전반적으로 가장 인기가 많기는 하지만 다음 승용차를 선택할 때 소비자가 전기차를 선택하는 분명한 변화 조짐을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2020년 중반에 저 배출가스 승용차(HEV, PHEV 및 완전한 전기차와 복합 차량) 수입은 가액 기준으로 연간 8.2% 수준에서 올해 3월까지는 37%로 비율이 급증했다.

저 배출가스 차량의 수입량도 같은 기간에 전체 차량의 7.3%에서 37%로 증가했으며, 전기차는 전체 승용차 수입 차량의 2.6%에서 현재는 11%로 늘었다.

도표는 최근 3년간의 차량(동력)별 차량 수입액(2021.3 ~ 2023.3)

한편 3월까지 연간 전기차 수입 대상국은, 중국이 가액 기준으로 58%인 7억 1600만 달러로 1위였으며 그다음은 1억 9500만 달러로 16%였던 한국이 이었고, 유럽 연합이 13%로 1억 6100만 달러였으며, 1억 400만 달러로 8.4%를 점유한 일본이 4위에 올랐다.

그중에서 일본은 점유율로는 8.4%였지만 전체 전기차 21%를 공급했는데, 이는 특히 일본은 중고차에서도 전기차 수입이 많았기 때문으로 3월까지 연간 중고 전기차 수입의 96%를 일본이 차지했다.

또한 전기 자전거와 전기 모페드 및 전기 스쿠터의 수입도 2018년 이후 꾸준히 증가하면서 올해 3월까지 연간 1억 8400만 달러에 도달했다.

이미 지난 2021년에 기계식 자전거 수입액을 전기 자전거가 넘어선 바 있는데, 하지만 수입한 기계식 자전거 숫자는 연간 21만 8500대로 9만 4811대의 전기 자전거보다는 훨씬 더 많았다. [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