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복제 줄이는 코 분무기 등장

83

호주의 한 업체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90% 이상 감소시키는 ‘코 분무기(nasal spray)’를 제조했다고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9월 28일(월) 국내외 언론들은, 호주 생명공학업체인 ‘에나 레스피래토리(Ena Respiratory)’가 동물 실험 결과 자사가 개발 중인 코 분무기가 ‘코로나19’ 바이러스 복제(viral replication)를 90% 이상 낮췄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회사 측이 제품명을 ‘INNA-051’로 붙인 이 분무기는 주입 시 인체 면역체계를 증진시켜 일반적인 감기나 독감과 싸우도록 하는 목적으로 개발 중이다.

그런데 영국의 ‘퍼블릭 헬스 잉글랜드(Public Health England , PHE)’가 흰담비(ferrets)를 갖고 진행한 실험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복제가 96%까지 낮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측은 향후 4개월 안에 해당 제품을 사람을 대상으로 하는 임상시험을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분무기 개발을 위해 회사는 ‘Medical Research Commercialisation Fund(MRCF)’를 통해 1170만호주달러의 자금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코리아리뷰]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