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수민 군 “국제 학력경시대회에서 유일한 만점”

19

크라이스트처치의 교민 자녀가 국제학력경시대회의 수학 과목에서 만점을 받았다. 
주인공은 현재 메린(Merrin) 스쿨 Y6에 재학 중인 송수민 학생으로 송 군은 송병승 엄지선 교민의 두 아들 중 막내이다.  
2008년 8월생으로 올해 11살인 송 군은 지난 9월 19일 메린스쿨에서 진행된 ‘ICAS(International Competitions Assessments for Schools)’에 응시해 40점 만점에 40점을 기록했다. 
이 시험은 호주 뉴사우즈 웨일즈 대학(UNSW)에서 설립한 ‘UNSW Global’의 주관 하에 매년 뉴질랜드와 호주는 물론 홍콩,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와 유럽 미국 등 20여개 국가의 초등 및 중학생들이 참가해 실력을 겨루는 시험이다. 
시험은 수학과 영어, 컴퓨터 스킬과 과학, 작문과 스펠링 과목 등으로 나뉘어 실시된다. 
수학에 응시한 송 군은 뉴질랜드 Y6 응시생들 중에서는 유일하게 만점을 받았는데, 학교 관계자에 따르면 특히 수학 과목에서의 만점은 좀처럼 나오기 힘든 우수한 성적인 것으로 전해졌다.
교내 합창단 멤버이자 내년부터 크라이스트처치 보이스 합창단에서도 활약할 예정이라는 송 군은 훌륭한 엔지니어가 되는 꿈을 가졌다고 말했다.    
상장 수여식은 지난 12월 7일(토) 오클랜드 대학에서 열렸는데, 이 자리에서 송 군은 각 나라별로 과목별 최고 득점자에게 주어지는 UNSW 메달과 함께 증서를 받았다. [코리아리뷰]

​​SMLXL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