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명소로 떠오른 해변의 해수온수 풀장

876

크라이스트처치 시청이 뉴 브라이턴(New Brighton) 해변에 새로 마련한 ‘해수온수풀장’이 큰 인기를 끌면서 새로운 명소로 등장했다.
‘헤 푸나 타이모아나(He Puna Taimoana)’라는 이름의 새 온수풀장은 모두 6개의 크고 작은 풀로 이뤄져 있는데, 당초 4월초 문을 열려다 ‘코로나 19’ 사태로 록다운이 완화된 후인 지난 5월 30일(토)부터 개장했다.
당시 여왕탄신일 연휴를 맞이해 온라인으로 예약을 받자마자 3일 연휴기간 중 예약이 곧바로 매진됐으며 이어진 날들에도 계속 예약자들이 많이 몰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특히 2단계 록다운 하에서는 1회 이용에 각각 1시간 45분씩, 하루에 모두 4차례만 입장을 시킨 데다가 매 회별 입장 인원도 50명씩으로 제한해 매진 사례가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
풀장 관계자는 손님이 몰려들자 기쁨을 감추지 못하면서, 고객들의 반응을 확인한 결과 대기시간도 줄이고 입구에서 요금 지불도 따로 할 필요가 없는 온라인 예약제를 당분간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레벨 1로 내려가면서 그동안 사용하지 못했던 스팀룸과 사우나도 6월 11일(목)부터 시설 개장 후 처음으로 문을 연다고 관계자는 덧붙였다.
시설 측은 각 시간대별로 입장할 수 있는 인원도 주중에는 60~70명으로, 그리고 주말에는 85명으로 지금보다 더 늘릴 것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입장요금과 시간 등 온수풀장 시설에 대한 설명과 예약은 자체 웹사이트(https://www.hepunataimoana.co.nz/)를 이용하면 된다. [코리아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