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나의 꿈은?” CHCH 한국학교 ‘나의 꿈 말하기 대회’개최

902

크라이스트처치 한국학교가 2020년도 ‘나의 꿈 말하기 대회’를 개최했다.
2학기를 마치는 종업식이 있던 지난 7월 4일(토)에 한국학교가 위치한 리카턴(Riccarton)의 커크우드(Kirkwood) 스쿨 강당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는 각 반을 대표하는 12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오후 2시부터 강필숙 주임 교사의 사회로 진행된 대회에서 참가자들은 기술자, 수의사, 건축가 등 저마다 마음에 품고 있는 꿈들을 전하면서 미래의 자신들의 모습들을 그리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대회에서는 김기현, 정귀숙 심사위원 등 모두 5명의 위원들이 각각 3분씩 진행된 참가 학생들의 발표를 세밀하게 경청하면서 심사를 진행했다.
또한 재학생들과 함께 보조교사들을 포함한 교직원들과 다수의 학부모들도 자리를 함께 하면서 참가자들의 발표가 끝날 때마다 격려의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경연 결과 도예가의 꿈을 전한 진세린(Y3) 학생이 최우수상인 금상을 받았으며 은상은 진세아(Y5), 그리고 동상은 송수민(Y6) 학생이 각각 받았고 나머지 참가자들도 모두 장려상을 받았다.


한편 최우수상 수상자는 내년 초에 뉴질랜드에서 열리는 전국 대회에 참가한다. 매년 뉴질랜드 대회 우승자는 미국에서 열리는 세계 대회에 참가해왔는데 현재 ‘코로나 19’ 로 인해 대회 일정이 다소 유동적인 상황이다. (최우수상 수상자인 진세린 어린이의 수기 작성 원고는 11면에 게재함) [코리아리뷰]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