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파파이스 체인점’ “오는 4월 NZ 진출한다” 

342

미국의 유명 프라이드 치킨점인 ‘파파이스(Popeyes)’가 오는 4월 22일(예정)에 오클랜드 남부의 타카니니(Takanini)에 첫 매장을 연다. 

이후 올해 말까지는 이스타 타마키와 로어 헛과 타우포, 헤이스팅스 등지에 6~8개 매장을 순차적으로 더 열며, 이를 통해 일자리 150개 이상을 창출하면서 향후 몇 년간 약 2,500만 달러가 투자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측은 타우랑가와 해밀턴 및 남섬 지역에서도 매장 추가에 나서면서 향후 몇 년간에 걸쳐 매년 최소 8개 매장을 열 계획이며, 첫 5년 이내에 30개 이상, 그리고 장기적으로는 전국에 80~100개 매장을 원하고 있다. 

타카니니 매장은 300m2 규모의 수백만 달러 규모의 설비를 자랑할 예정인데, 뉴질랜드 파파이스사 관계자는 드디어 좋은 소식을 뉴질랜드인에게 알리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인터넷을 달궜던 ‘치킨 샌드위치(Chicken Sandwich)’를 직접 맛볼 수 있다고 전했다. 

그는 우리의 비전은 열정적인 팀과 맛있는 음식을 통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요리법과 영혼을 전달하는 것이라면서, 개점일에 어떤 반응이 나올지 너무 기대된다고 말했다. 

파파이스는 현재 영국과 미국, 프랑스, ​​폴란드, 체코, 인도네시아, 한국 등 전 세계적으로 4,300개 이상의 많은 매장을 보유하고 있다.

파파이스의 루이지애나식 메뉴에는 치킨 버거(치킨 샌드위치)와 프라이드치킨, 치킨 텐더, 닭 날개, 매시와 케이준 그레이비, 맥앤치즈, 비스킷이 포함되어 있다. 

그중에서 얼마나 되는 메뉴가 뉴질랜드에서도 판매될지는 아직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