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다운 기업들이 직면한 최대 문제는 자금

16

크라이스트처치를 포함한 캔터베리 지역의 사업체들이 ‘코로나 19’ 사태로 당면한 가장 큰 어려움은 ‘현금 유동성과 자금 문제(cashflow and finance)’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4월 초에 ‘ChristchurchNZ’과 경제 관련 기관이 지역의 4000여개의 업소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나타났다.

447개 업체가 조사에 응한 가운데 81% 응답자가 현금 흐름과 자금 문제에 가장 심각한 영향을 받았다고 답했으며, 71%는 국내 시장과 고객에 큰 영향을 입었다고 밝혔다.

또한 직원 문제가 61%로 나타났고 생산 수준이 그 다음인 57%로 각각 나타난 가운데 록다운이 풀려도 이와 같은 부정적 요소들이 약간만 개선되고 3개월 이상은 현상이 이어지리라는 전망이 대부분이었다.

록다운이 3주차에 접어들면서 절반 가까운 응답업체에서 직원들의 작업이 불가능해졌으며 단지 4%만이 필수 서비스로 직원들이 전원 근무 중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업체들이 지원을 원하는 분야 역시 임금 보조와 현금 흐름 지원, 임대료 지원 등 자금 문제가 첫 번째였으며, 사업 조언과 세금 경감, 시장 지원 및 연구 개발 지원 등이 그 뒤를 이었다.

기업들은 ‘3단계 경보’로 내려가도 대부분 운영이 최고 수준으로 회복되지 못할 것으로 보면서 기업들의 장기 생존을 위한 정부의 지원과 중재가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이번 조사는 ‘코로나 19’ 사태로 인해 지역 기업들이 받은 충격의 내용과 지원이 필요한 부문에 대해 구체적인 실태를 파악하려고 실시됐으며 이 결과를 바탕으로 지원책들이 마련되는 중이다. [코리아리뷰]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